교사 이야기

은혜샘물유치원

은혜샘물유치원 선생님 이야기

우리 어린이들이 만나는 아마도 인생의 첫 선생님. 은혜샘물유치원의 교사를 만나보세요.​

은혜샘물유치원에는 행복한반(3-4세반), 즐거운반(5세), 신나는반(6세), 재미난반(7세) 4명의 담임 선생님과 영어, 성경, 체육 등 3명의 교과 선생님들이 함께 하고 있습니다. 

t_3_유치원_남연지

남연지 선생님

행복한반(3~4세) 담임

아이들을 만나며  저와 함께하는 아이들이 하나님의 사랑을 다양한 감각으로 경험하면 좋겠다는 생각을 합니다. 자신의 의사를 명확히 표현하는 것을 어려워하는 어린아이들도 교사의 모습을 통해 말과 행동, 작은 습관들을 배우게 됩니다. 매일 아침 하나님의 말씀을 묵상하며, 아이들을 대할 때 주께 하듯 하려고 노력함으로 아이들이 일상에서 하나님의 사랑을 경험하고 자신이 무엇보다 귀한 존재라는 것을 느낄 수 있도록 돕는 교사이고 싶습니다.

나에게 은혜샘물유치원은  예수님의 성품을 알아가고 배우며 실천할 수 있는 곳입니다. 예수님의 성품들을 심어주기 위해 각 반에서는 아이들의 수준과 발달에 따라 다양한 방법을 사용해 교육하는 프로그램이 있다는 것이 큰 장점이라고 생각합니다. 지금의 작은 훈련들이 훗날 아이의 올바른 성품으로 세워지는 것에 선한 영향을 미치기를 기대하며 좋은 모델이 되기 위해 노력하는 교사가 될 수 있는 은샘이 참 좋습니다.

꿈과 기도 가정과 유치원이 서로 중보하며 한 아이를 작은 예수 제자로 키우기 위한 공동의 목표를 가진 이곳에서 한 아이, 한 아이를 사랑으로 대하며 작은 기도제목도 놓치지 않고 각자의 자리에서 기도하는 유치원이 되길 소망합니다. 가장 좋은 것으로 채워주시는 하나님을 믿고 그 분만 의지하고 구하는 교사가 되기를 꿈꾸며 기도합니다.

t_1_1_유치원_신민숙

신민숙 선생님

즐거운반(5세) 담임

아이들을 만나며 저는 성인이 되어서 예수님을 알게 되었습니다. 예수님은 알면 알수록 형언할 수 없는 놀라우신 분이더라고요. 저는 성인이 되어 예수님을 알게 되었지만 어린아이 때부터 놀라우신 예수님을 알아간다면 얼마나 행복할까 생각해보았습니다. ‘예수님 제가 무엇을 하길 원하십니까?’라고 물었을 때 “마땅히 행할 길을 아이에게 가르치라”라는 잠언 말씀을 주셨습니다. 영유아기의 아이들은 각 발달상황이 모두 다릅니다. 아이들의 수준에 맞게 아이들이 온전한 예수님을 만날 수 있도록 도와줄 수 있는 교사이고 싶습니다.

은혜샘물유치원에는 풍성함이 있습니다. 하나님의 창조세계를 발견할 수 있는 자연학습장과 텃밭, 마음껏 뛰어놀 수 있는 운동장 등 건물 안에서만의 수업이 아닌 다양한 장소에서 배울 수 있는 풍성함이 있습니다. 그리고 무엇보다 풍성한 하나님을 경험할 수 있습니다. 매일매일의 큐티를 통해 아이들의 시각으로 경험하고 생각하는 하나님을 나눔으로써 교사가 생각하지 못한 놀라운 하나님을 만날 수 있는 풍성함이 있습니다. 이러한 풍성함 때문에 은샘에서 춤추게 됩니다.

꿈과 기도 제가 꿈꾸는 은샘은 예수님께서 지혜와 키가 자라가며 사람들에게 사랑받으셨던 것처럼 우리 은샘의 아이들이 사람들과 하나님께 사랑받으며 작은 예수 제자로 귀하게 자라나는 것입니다. 또한, 사랑을 받는 것에 그치지 않고 하나님께 마음 다해 표현하고 이웃에게 사랑을 전하는 아이들이 되길 바라고 원하고 기도합니다. 그러기 위해서는 교사인 제가 먼저 하나님의 사랑을 알고 아이들에게 실천해야 한다고 생각됩니다. 하나님의 사랑을 왜곡하지 않고 죽기까지 사랑하신 예수님의 성품이 저에게 부어지길 기도합니다.

t_4_유치원_오세영

오세영 선생님

신나는반(6세) 담임

아이들을 만나며 아이들과 함께하는 소명과 사명을 맡겨주신 하나님을 만나고부터는 더이상 가르치는 일은 단순한 job 이 아닌 주님의 calling입니다. 매일 새롭게 시작되는 하루에 나에게 맡겨진 아이들 앞에서 선하고 부끄러움 없이 서자! 매일 만나는 친구들이 유치원 오는 길이 소풍 가는 길처럼 설레고 기대할 수 있도록 준비하자! 그리고 주님 안에서 오늘 더욱 사랑하자! 아이들에게 이러한 교사이고 싶습니다.

나에게 은혜샘물유치원은  매일 예배가 이루어지는 교실은 늘 아이들의 찬양과 기도로 시작되어집니다. 은혜샘물 친구들의 특별한 점을 소개하자면 아이들의 서로의 연약함이 부족함이 아니라 서로의 든든한 울타리가 되어준다는 점입니다. 아직은 어리고 미숙하여 서로에게 불편함을 주고 느낄 수 있지만, 누구의 실수를 원망하거나 비판하지 않고, “괜찮아~ 그럴 수 있지”라고 말하며 그 친구의 있는 모습 그대로를 인정하는 아이들을 보며 작은 예수님을 만날 수 있습니다.

꿈과 기도 하루를 마무리하며 예수님으로 온 아이들을 떠올려봅니다. 이곳에서 뛰어노는 아이들의 꺄르르 웃는 웃음소리가 미소짓게 합니다. 아이들의 이 웃음소리가 끊이지 않을 수 있도록 유치원과 가정이 하나되어 아이들을 함께 양육하는 선한 공동체가 되기를 꿈꿔봅니다. 주어진 하루를 소중히 여기고 서로에게 선한 영향을 주고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는 교사가 되길 꿈꾸며 기도합니다.

t_2_유치원_김효남

김효남 선생님

재미난반(7세) 담임

아이들을 만나며 아이들마다 하나님이 주신 귀하고 아름다운 보석이 있다고 생각합니다. 그 보석을 찾기 위해 아이들은 유치원부터 초등학교 중학교 고등학교라는 여러 단계의 교육기관을 거치게 됩니다. 그 단계의 첫 시작인 유치원 생활에서 내 안에 보석이 있음을, 내 안에 소명이 있음을 알아 갈 수 있도록 돕는 교사이고 싶습니다.

나에게 은혜샘물유치원은 은혜샘물유치원에서만 누릴 수 있는 특별한 장소가 많이 있습니다. 자연놀이터, 달리기를 할 수 있는 트랙, 실내체육관, 풋살장, 수영장. 그리고 함께 협력하여 도움을 주시는 분들이 많이 계십니다. 제가 은혜샘물에 와서 이런 점들이 놀랍기도 했고 좋았습니다. 다음세대 아이들을 잘 키울 수 있는 요소들이 곳곳에 숨어있고 마련되어 있음에 감사했습니다.

꿈과 기도 하루에 길게는 7시간을 보내는 유치원에서 교사가 하는 말이나 앞에서 보이는 행동이 아니라 뒷모습으로 전해지는 것을 은혜샘물유치원 친구들이 더 많이 배운다고 생각합니다. 나의 뒷모습으로 예수님의 사랑을 잘 전달하는 교사가 되길 꿈꿔봅니다. 또한, 교사와 학부모의 양육 방향이나 생각이 같아지길 원하며 우리에게 주신 하루하루의 시간들을 소중하게 보낼 수 있길 기도합니다.

t_B_1_초등_박선희

박선희 선생님

성경 교사

아이들을 만나며 은혜샘물유치원 어린이들을 만날 때마다 저를 통해 하나님의 형상이 드러나기를 기도합니다. 교사와 어린이들의 만남이 아닌, 하나님의 형상을 지닌 하나님 백성의 모습으로 서로 바라볼 수 있기를 소망합니다. 아이들의 웃음 속에서 하나님의 기쁨을 발견하는 만남은 항상 설레임과 미소를 가져다줍니다.

나에게 은혜샘물유치원은 하나님께 예배하는 예배공동체입니다. 일주일에 두 번씩 어린이들과 찬양과 기도, 말씀을 통해 하나님을 만납니다. 하나님께 찬양하는 아이들의 입술과 기도하는 두손, 그리고 말씀 듣는 모습을 통해 복음이 전달되는 현장임을 깨닫습니다. 하나님이 기뻐하시는 은혜샘물유치원 예배공동체가 되기를 소망합니다.

꿈과 기도 은혜샘물유치원 어린이들이 하나님 나라를 위해 귀히 쓰임 받기를 기도합니다. 아직은 작고 어리지만, 우리 아이들이 성장하면서 주님의 사명을 깨닫고 제자로서의 삶을 기쁘게 감당하기를 원합니다. 더불어 저 또한 하나님 나라의 확장을 위해 사명을 귀히 감당하며 우리 아이들과 말씀을 나누는 말씀 사역자로 쓰임 받길 기도합니다.

t_e_3_초등_홍찬미

홍찬미 선생님

영어 교사

아이들을 만나며 아이들의 목소리와 눈빛을 보면 전해지는 맑은 에너지가 있어요. 아이들을 통해 하나님이 주신 사명을 느끼게 해주시고 아름다운 텃밭처럼 다양한 향기와 맛을 내는 씨앗들이 풍성히 열매 맺을 수 있음을 친히 보여주십니다. 그 사명을 감당하는 것이 제 힘이 나 지식 때문이 아닌 하나님 아버지의 능력과 은혜임을 고백하는 교사이고 싶습니다.

은혜샘물유치원에는 하나님이 펼쳐 주신 하얀 도화지 위에 영어를 하나의 수단으로 소통할 수 있는 기회를 주셨어요. 아이들과 즐겁게 영어로 노래 부르고 춤을 추며 나의 아이에게 모국어를 가르치듯이 함께 일상 속 소재들을 자연스럽게 영어로 함께하는 즐거움이 있습니다. 아이들의 마음과 생각을 열어 주시고 어떠한 컨텐츠를 가지고도 하나님께서 알록달록하고 풍성하게 채워 주시고 친히 돕고 계심을 느낄 수 있는 곳입니다.

꿈과 기도 하나님이 허락하신 귀한 자리에 아이들에게 영어라는 낯선 언어일지라도 함께하는 시간마다 아이들의 마음과 생각 속에 즐거움과 기쁨으로 채워지길 소망합니다. 아이들의 해맑은 눈빛과 목소리들을 통해 주님이 이끌고 계심을 느끼며 열매 맺게 해주심을 경험하는 선한 청지기로 잘 감당할 수 있길 원합니다. 아이들 한 명, 한 명 사랑으로 품으며 매 순간 지혜와 분별력을 간구하는 교사이길 기도합니다.

t_5_유치원_김우림

김우림 선생님

체육 교사

아이들을 만나며 하나님의 형상대로 지음 받은 사랑스러운 우리 아이들이 다양한 신체활동을 직·간접적으로 체험하며 키가 자라매 지혜와 믿음도 자라나는 예수 제자로 성장하기를 간절히 소망합니다. 하나님이 우리에게 선물해 주신 체육을 통해 예수님의 사랑과 은혜를 가득히 느끼고, 배우고, 경험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교사이고 싶습니다.

나에게 은혜샘물유치원은  주님을 사랑하는 기쁨과 즐거움을 누릴 수 있는 곳입니다. 아이들의 모습 속에 보이는 하나님 형상이 어찌 그리 아름다운지 모릅니다. 바라만 보아도 즐겁고, 신나고, 재밌고, 행복한 마음이 듭니다. 이처럼 주님의 사랑을 값없이 전하고 나눌 수 있는 은혜샘물유치원의 교사로 섬길 수 있어서 감사하고 행복합니다.

꿈과 기도 이 땅의 소망인 은샘의 아이들이 하나님께는 영광을, 자신에게는 믿음을, 서로에게는 사랑을, 다른 이들에게는 복음을 전하는 주님의 자녀들로 성장하기를 기도합니다. “With God Nothing is Impossible.” 하나님과 함께하면 능치 못함이 없음을 입술로 고백하며 만나는 아이들에게 주님의 사랑과 은혜를 나누고, 섬기고, 사랑하는 기독 교사가 되기를 꿈꾸며 기도합니다.

샘물배움공동체

Saemmul christian academy

은혜샘물유치원 은혜샘물초등학교 샘물중고등학교

이사장 윤만선 | 주소 (16986)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언동로 156 |  전화 031 714 7091 | 메일 public@smca.or.kr 

Copyright © Saemmul Christian ACADEMY 샘물배움공동체. All rights reserved.